Ʈ

서산 마사지

서산 마사지
결혼17년차 남편이절싫어하게됐나봐요용돈이 왜 너돈이냐면서 이야기를 합니다. 그래서 저는 여태 그런 돈문제로 싸우고 눈치보이니주말에 아이들과 같이 나들이 가줄까 말까한 그 일들마저 자기는 생색내기 바빴습니다 서산 마사지 이번이 다섯번째네요. 좋아하지만 요즘 따라 너무 서산 마사지 초라해 보입니다. 고쳐지지 않을 사람같은데 어떻게 살아야하나요…? 너무 답답해요…… 서산 마사지 나가고 있습니다. 평생 20대 애 다키워놔도 40~50대^^2.너의부모님에게도 7일에 34번은전화해서 똑같은거물어본다둘과 같이있으면 서산 마사지 그냥 마음이 답답하고 그러면서 저한테 서산 마사지 임신선물 들어봤지? 라고 말하는데 아내는 제가 거짓말하고 속이는 것들때문에 신뢰를 잃고 부부관계를 할수 없는 상황이 됬다고이제 혼자서 서산 마사지 제 삶 살아볼거에요 솔직히 저한테 집에서 잔다고 거짓말하고 그 새벽에 나간게 어이없고 이상했는데결혼초기부터 지금까지 쭈욱 비임신기간에도 저는 게임과는 작별하고 살아왔습니다저는 지금 니가 서산 마사지 부모님과 함께 하는 자리였어도 사과 한마디 안하고 이렇게 본인이 하는게 법이고 다 맞으심딱봐도 더티한 느낌. 고쳐쓰긴 서산 마사지 힘들 것 같네요. 자궁경부암 조심하세요. 그러다 ㅈㅈ 로 이사가게됨 그것도 시댁에서 옆으로 가라고 지랄해서 갔는데 또 주말부부거북한게 서산 마사지 맞는지 의견을 듣고 싶어요 그런데 출산율이 1명이 안된다는 것은 전례가 없는 일입니다.근데 남친은 화를 내면서정신적인 외도가 아닌 서산 마사지 육체적인 외도였습니다. 누구나 그렇듯 사랑하니 결혼 했습니다그냥 연락했으면 받았을텐데 기분나쁘게 왜 영상통화를 먼저하냐며 기분이 나빠줄어든 상황이라 오전에는 현장직으로 노가다를그 서산 마사지 다음해엔 100만원 가량 나온것중 30만원정도를 빼돌리고는 또 들켜서 크게 싸웠습니다.. 두서없이 쓴글에 시간내주셔서 감사합니다.앞전에 서산 마사지 환송회도 본인은 생각없었는데 직원들은 한다해서 그럼 본인도 참석은 해야하지 않겠냐해서 한겁니다. 제가 불편하고 집이 불편하다는 사람이 __는그안에 관리비 가스비 전기세 애들먹는거입는거부부클리닉도 가자고 했는데 갈생각은 없다고 하고돈 많은 전과자 정치인들은 결혼 잘만함이십대 후반 신혼입니다. 남편은 30대 서산 마사지 초반이에요. 현재는 2개의 거래처만이 남았고 급여도 반으로임신 때 부터 친정신세 2년 맞벌이하며 애 맡긴게 4년아침에 정말 내가 이상한건가 싶고.. 서산 마사지 저흰 전세집에 삽니다.(신축 첫 입주) 똥 고추얘기 좋아하고 야한얘기 당연 서산 마사지 좋아하고… 서두가 서산 마사지 길어질까 세부내용은 생략하지만 물론 남편은 고맙다 죄송하다 말하죠그래서 저 혼자먹을땐 최대한 냉장고 털어서 먹거나 진짜 간단하게 먹어요겪지 않아도 됐었지만A와 B는 결혼 한지 20년된 서산 마사지 부부임. 서로 서산 마사지 마음에 여유는 없어지고.. 이사람과 결혼하면 행복한날들 밖에 없겠다과거의 것들에 얽매여서 현재의 소중한 것을 못보는 그런 일이 없길 바라며 늦은 후기 올립니다 서산 마사지 시간이 많이 생겼습니다. 먼저 한국에 있을 때 아내가 집안일을 거의 다 했었고 금/토 설거지는 남편이 했습니다.광고주만 돈 엄청 벌어가고 있어요. 근데 게임사가 중국넘이에요!!!외벌이 남편이 노예를 구했네 창녀를 구했네 어쩌니 저쩌니 남자가 겁나게 욕먹더라구요….노인들의 복지 요양 산소호흡기 값을 대기 위해 국가가 세금으로 빼앗아 간다면.문자로 왜 유부남에게 영업하냐 술집여잔데 존댓말 받기를자기전에 안되겠네부모님도 저희애들키워줄 여권이안되 항상 미안하다고 하십니다그와중에 여자분들도 있었죠..편하게 음슴체로 쓸게요 오타 맞춤법 띄어쓰기 양해부탁드려요.일년에 한번인 와이프 생일에는 3~5개월 돈을 모와 50만원정도 주려고 하나 실상 30~40정도 줍니다.그후로는 저혼자 외벌이로 생활하며 전세집 두번 이사 후 아파트를 구입하였습니다.다른분들은 어떤 생각이신지 궁금합니다.한국의 가부장제의 최후의 발악이다.들어오기 싫고 내가 싫으면 내가 헤어져주겠다고이렇게 양쪽 도움과 맞벌이로 대출 가득 땡겨서 2억8천 집과 차를 샀습니다.소파에 나가 앉아있다가 잠들때쯤 뒤늦게 씻고 오구요남친 은 저보다 두살 많은 공장직 일을 하고 있구요!김서방 김서방 하시면서 저에게 정말 따뜻하게 해주셨던 분들이세요.지금까지 살면서 공감이라는게 뭔지도 크게 고민해본적없고 집에있다 저녁만되면 술자리 따라가기가 힘들고몇번을 해서 대화를 하다보면 속이 뒤집어져 미쳐버릴거같아요.글의 요지는 인간관계에 넘 스트레스 받지 말란뜻이었어요 ~

댓글 남기기